‘해치’ ‘왕세제’ 정일우, 어린 소녀 ‘살주’ 정체 밝혔다! 비밀 봉인해제!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pinterest으로 보내기
  • TUMBLR로 보내기
  • Naver Blog로 보내기


▲사진=SBS ‘해치’


SBS 월화드라마 ‘해치’ ‘왕세제’ 정일우가 ‘어린 소녀’ 안서현의 살주(주인을 살해한다) 정체를 밝혀 안방극장을 충격에 몰아넣었다. 과거 선왕 시절, 온 나라를 광풍에 몰아넣은 살주계 잔혹사에 얽힌 비밀이 봉인 해제되는 것은 물론 이를 기회로 이경영-정문성의 반격이 다시 시작되면서 엔딩 장면은 최고 시청률이 9.6%까지 치솟았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SBS 월화드라마 ‘해치’ 20회는 수도권 시청률 7.7%, 전국 시청률 7.2%를 기록, 지상파 동 시간대 드라마 1위 자리를 굳건히 했다. 최고 시청률 9.6%를 기록한 장면은 ‘왕세제’ 정일우가 고아라-권율-박훈의 맹활약과 ‘경종’ 한승현의 지지에도 불구, ‘민진헌’ 이경영-‘밀풍군’ 정문성의 반격으로 다시 수세에 몰리는 신이었다. 이경영은 안서현을 양반 살해 진범이라며 제좌청에 끌고 와 정일우의 사회 개혁과 살주 소녀 보호 의지를 무력화시켰다. 또한 정문성은 인신매매 본거지를 급습한 고아라-권율을 방해하며 ‘기방총’ 한지상을 옹호,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지난 12일(화)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해치’(극본 김이영/ 연출 이용석/ 제작 김종학 프로덕션) 19회, 20회에서는 살인 누명을 쓴 연잉군(정일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와 함께 민진헌(이경영 분), ‘청나라 악인’ 도지광(한지상 분)과 손잡은 밀풍군(정문성 분)이 침묵을 깨고 연잉군을 향한 반격을 본격화하는 모습으로 살 떨리는 위기감을 고조시켰다.

 

이 날 연잉군은 살인 누명이라는 절체절명 위기에 빠졌다. 연잉군은 남장을 한 어린 소녀가 양반을 살해하는 모습을 목격했고 이를 ‘사헌부 집의’ 위병주(한상진 분)가 발견한 것. 연잉군은 살인범이 아니라며 강경한 입장을 보였지만 결국 위병주의 체포 지시로 인해 사헌부에 체포됐다.

 

이후 연잉군을 향한 위병주의 압박 수사가 시작됐다. 위병주는 “진술의 앞뒤가 맞지 않는다”며 뭔가를 숨기고 있지 않은지, 범인을 보지 않았는지 등을 세세히 물으며 연잉군을 추궁했다. 그 사이 ‘사헌부 다모’ 여지(고아라 분)-‘사헌부 신입 감찰’ 박문수(권율 분)는 연잉군의 살인 누명을 직감했고 연잉군은 여지를 품에 안는 번뜩이는 기지를 발휘, “내가 본 것은 살주라는 문신이었다. 그리고 어린 여자 아이였다”며 살인범에 대한 단서를 전했다.


이후 살주의 진짜 정체가 어린 천민 소녀(안서현 분)라는 사실을 알았던 연잉군은 선왕 숙종(김갑수 분) 시절부터 횡행하던 살주계(주인 살해를 목표로 하는 노비 조직)가 다시 조직됐다는 것을 전했고, 박문수-달문(박훈 분)은 이에 대한 조사에 박차를 가했다. 더 나아가 연잉군은 경종(한승현 분)의 거듭된 추궁에 결국 자신이 목격한 살인 사건에 얽힌 살주계 잔혹사를 폭로해 안방극장의 긴장지수를 수직 상승시켰다. 급기야 연잉군은 “그 죄를 물으신다면 달게 받겠습니다. 허나 그럼에도 이리 한 까닭은 그처럼 어린 소녀가 살인을 저지를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알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무엇이 그토록 아팠는지, 무엇 때문에 그 손에 칼을 쥐어야 했는지, 그들의 죄를 고하기 전에 먼저 그것을 알고 싶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경종은 사헌부로 다시 수사 건이 넘어가기 전, 연잉군에게 사흘의 시간 동안 스스로의 무고와 사건의 진상을 밝히라 명했고, 연잉군-여지-박문수-달문은 어린 ‘살주’들에 대해 집중 조사했다. 이후 궁궐에서 어린 소녀와 재회하게 된 연잉군은 그녀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 제안했고, 이에 소녀는 “먹을 게 없어 흙으로 배를 채워도 그냥 여기서 살고 싶었을 뿐이라고요. 내 식솔들하고 같이 살고 싶었을 뿐이란 말이야”라며 자신이 살수가 된 이유와 함께 청나라 인신매매에 대해 언급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영상 말미 모든 이의 뒤통수를 때리는 반전 전개가 펼쳐져 시청자들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연잉군의 제좌가 시작되기에 앞서 민진헌이 어린 살주 소녀와 함께 제좌청에 등장,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더욱이 그 시각 여지-박문수가 도지광의 기방을 찾아 그를 불법 인신매매 혐의로 체포하려던 찰나 밀풍군이 섬뜩한 미소를 띠며 그들의 앞을 가로 막아 위기감을 안겼다. 민진헌과 함께 도지광과 손잡은 밀풍군의 반격이 시작됐다는 것을 알린 가운데 과연 연잉군은 살인 누명을 벗을 수 있을지, 민진헌의 볼모가 된 어린 소녀로 인해 연잉군의 왕세제 자리가 흔들리는 것은 아닐지 향후 스토리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해치’ 방송 이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는 “사헌부 이야기 리얼! 스토리 쫄깃”, “이경영 정문성 한지상 연기 좋네”, “살주 아이들 어떻게 될까?”, “스토리 쫄깃쫄깃해서 심장 터질 것 같아”, “정일우야말로 왕족계 간디”, “정일우 왕이 되어 백성들을 위한 정치를 한다에 1표”, “애들이 너무 불쌍해”, “정문성 한지상 악의 대연합일세” 등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SBS 월화드라마 ‘해치’는 매주 월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이수진 기자 news@purpress.co.kr - ⓒ e뉴스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V연예 목록

▲사진=OCN ‘구해줘2’OCN ‘구해줘2’ 이솜의 처절한 오열 엔딩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시큰하게 만들었다.지난 22일 방송된 ‘구해줘2’에서는 그간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씩씩하게 살아왔던 김영선 역의 이솜이 절망감과 오열을 토해내는 감정 열연으로 안방극장을 휘어잡…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남아공 3인방이 돼지갈비 맛에 푹 빠졌다.  오는 23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남아공 친구들의 돼지갈비 먹방이 공개된다. …
▲사진제공=MI, 엔케이물산​​오만석과 조여정의 독보적인 존재감이 ‘아름다운 세상’의 몰입도를 높였다.JTBC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 제작 MI, 엔케이물산)에서 오준석(서동현)의 아빠 오진표 역의 오만석과 엄마 서은주 역의 조여정. …
▲사진제공=스튜디오앤뉴‘보좌관’ 신민아가 국회의원 ‘강선영’ 역에 도전한 이유는 무엇일까. “대중들이 알고 있는 이미지와는 다른,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고 싶은 마음이 컸다”는 답변은 그녀의 또 다른 변신을 기대케 한다. 오는 6월 14일(금) 첫 방송되는 JTBC 새 …
▲사진제공=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긍정적인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톱 모델 야노시호가 딸 추사랑과 등장해 하와이에 있는 보금자리인 ‘알로하 하우스’가 최초 공개될 예정이다. 이어 요가와 통역, 아이 돌보미까지 '1인 다역'…
▲사진제공=삼화네트웍스‘태양의 계절’ 윤소이를 향한 최성재의 뜨거운 애정 공세가 포착됐다. 이와 함께 의미심장한 표정으로 최성재의 아버지 최정우와 마주한 윤소이의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는 6월 3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
▲사진출처=SBS ‘절대그이’ 방송 캡쳐SBS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연출 정정화, 극본 양혁문·장아미)에서 배우 하재숙이 홍종현을 위해 쓴소리를 해주는 모습을 보여주며 눈길을 끌고 있다.19일 방송된 5,6회에서 여웅(하재숙)은 조연출이 마왕준(홍종현)씨 죄송하지만 …
▲사진=tvN 제공‘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과 김재욱이 둘만의 애틋한 미술 시간을 보낸다. 특히 그림자까지 하나의 예술 작품 같은 박민영의 ‘아트’ 비주얼이 시선을 강탈한다.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 원작 누나팬닷컴/ 제…
▲사진제공=드림티엔터테이먼트한중합작 웹드라마 “SWEET ROOM(스위트룸)” 에서 여주인공 “웨이” 역에 낙점 되었다. 전신성형으로 한눈에 반할 수 밖에 없는 완벽한 아름다움으로 중국내에서 톱스타의 반열에 오르게 되고 웨이의 과거가 순식간에 들통 나게 되면서 겪는 좌…
▲사진제공=KBS 2TV ‘해피투게더4’‘해피투게더4’에서 김정화가 강동원과 격식 차린 애정씬을 촬영했던 사연을 밝힌다. 유쾌하고 찰진 토크로 목요일 밤을 책임지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23일 방송은 ‘센 언니가 돌아왔다’ 특…
▲사진제공=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해외 축구부터 K리그까지 축구 지식을 뽐냈던 강부자가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조우종, 김동완 축구 해설가와 함께 등장해 시선을 모은다. 그녀는 해설과 방송을 한 번에 챙겨야 하는 정신없는 '축구 해설가 데뷔전'을 치…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전 축구선수 김병지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2002 월드컵 팀 최고의 꿀잼과 노잼을 뽑는 선공개 영상이 공개됐다. 뜻밖의 대답에 스튜디오가 술렁거리는 가운데 최고의 꿀잼으로 뽑힌 주인공은 본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
신화의 멤버 에릭과 앤디가 MBC에브리원의 신규 예능프로그램 <세빌리아의 이발사>를 통해 열정의 나라 ‘스페인’에서 뭉치게 됐다.  동명의 오페라에서 모티브를 얻어 제작된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
▲사진 제공=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국민 여러분!’ 최시원은 어떻게 김의성을 변화시켰을까.KBS 2TV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극본 한정훈, 연출 김정현, 김민태, 제작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에서 베테랑 사기꾼과 전직 3선 국회의원 출신의 노련한 정치꾼으로 만…
▲사진=tvN 제공-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카페인 필요 없는 ‘아침 키스 충전’! -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달달’ 연애 놀이! 불철주야 꽁냥 모드!- ‘그녀의 사생활’ 측, “박민영-김재욱, 비밀 공유 후 더욱 견고한 관계될 것” ‘…
▲사진제공=삼화네트웍스‘태양의 계절’이 오창석, 윤소이, 최성재, 하시은 네 남녀의 엇갈린 운명을 담은 트랜스포머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끈다. 타오르는 태양처럼 뜨거운 시너지를 뿜어낼 주역들의 모습이 다가올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오는 6월 3일 …
▲사진제공=KBS 2TV ‘해피투게더4’- ‘해투4’ 이주빈, “증명사진, 너무 잘 나와 불법 도용 당해” 무슨 일?- ‘해투4’ 이주빈, “걸그룹 ‘레인보우’ 연습생 출신” 궁금증UP- ‘해투4’ 이주빈, 걸그룹 연습생 출신다운 ‘완벽 댄스’! 활약 기대↑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개그맨 정성호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성대모사만 무려 ‘52개’라고 고백하며 모두를 놀라게 한다. 그는 성대모사 퍼레이드를 펼치며 시선을 사로잡는 것은 물론, 문재인 대통령 앞에서 거짓말한 사연까지 대방출하며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
▲사진제공=삼화네트웍스‘태양의 계절’ 오창석과 윤소이가 회사 안팎에서 뜨거운 ‘비밀 애정행각’을 벌이는 모습이 포착됐다. 기습 볼 뽀뽀를 시작으로 옥탑방에서 신혼부부 포스를 풍겨내는 행복한 연인의 모습까지, 두 사람의 기대 이상의 케미가 확인돼 기대감을 높인다.&nbs…



많이본뉴스 TV연예 l 사회 목록

'해투4' 김정화, “강동원과 서로 사과하면서 포옹씬 촬영” …
‘태양의 계절’ 오창석-윤소이, 회사 안팎 뜨거운 ‘비밀 애정…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1996년 원조 감동의 소환!
OCN 보이스3 박동하, 이진욱과 대립각 속 부들부들하며 분노…
쇼핑몰 홈페이지제작부터 마케팅까지 비결은?
아디다스, 창립 70주년 기념 캠페인 “SHARE YOUR S…
tvN <짠내투어> 정혜성, 일본 ‘도쿄’ 봄바람 특집 두 번…
'태양의 계절' 비서 윤소이, 재벌 후계자 최성재 ‘애정 공세…
‘보좌관’ 이정재, 드라마 복귀작으로 ‘보좌관’을 선택한 이유…
‘배틀트립’ 노라조 조빈-원흠, 청와대 만찬 명물 ‘독도 새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63로 40 643호 (우)07345 ㅣ 대표전화 : (02) 785-4018
대표 : 허다빈 ㅣ 기사제보 : news@purpress.co.kr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2045
등록년월일 : 2012년 3월 27일 ㅣ 사업자등록번호 : 107-91-47167 ㅣ 발행인 : 허다빈 ㅣ 편집인 : 허다빈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지
e뉴스페이퍼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e뉴스페이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