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명∙강한나 <다빈치 얼라이브:천재의 공간>전시 오디오 가이드 녹음

공명∙강한나 <다빈치 얼라이브:천재의 공간>전시 오디오 가이드 녹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pinterest으로 보내기
  • TUMBLR로 보내기
  • Naver Blog로 보내기




▲사진=오디오 가이드 녹음 현장

 

배우 공명과 강한나가 내달 4일부터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열리는 <다빈치 얼라이브:천재의 공간>전의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 녹음에 참여했다.

 

<다빈치 얼라이브:천재의 공간>전은 호주에 본사를 둔 전시 전문기업 Grande Exhibitions가 개발한 『Da Vinci Alive – The Experience』를 재구성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블록버스터 전시다. 이미 해외 75개 대도시에서 성공리에 진행된 전시는 철저한 고증으로 재현해 낸 다빈치의 발명품과 실제 다빈치의 수기노트인 코덱스, 살아 숨쉬는 3,000여 점의 걸작으로 이뤄진 디어 파사드, 그리고 모나리자의 비밀을 파헤치는 공간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발휘된 다빈치의 천재성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그동안 다양한 역할을 섬세하게 표현해 온 공명과 강한나가 레오나르도 다빈치 작품의 특징과 상징성, 다양한 에피소드를 소개해 관람객의 이해를 도울 것으로 기대된다.

 

공명은 예술에 관한 모든 것을 총체적으로 이해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해 후세에 남긴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천재성을, tvN 드라마 <변혁의 사랑>에서의 차가운 뇌섹남 ‘권제훈’처럼 부드럽고도 진중한 목소리로 소화하며 오디오 가이드에 최적화된 목소리를 자랑했다.


또한,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다져온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단아한 외모 뒤 유쾌발랄한 반전 매력으로 예능에서까지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강한나는 관람객이 예술을 가깝게 느끼고 안목을 넓힐 수 있도록 따뜻하고 설득력 있는 목소리로 작품 이해도를 더욱 높였다.


두 배우는 각각 tvN <변혁의 사랑>과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의 드라마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는 중에도 <다빈치 얼라이브:천재의 공간>전 오디오 가이드 제작 참여에 흔쾌히 응하며 전시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공명은 “사전에 오디오 내레이션 대본을 전해 받고 한 사람의 호기심에서 전 인류의 소중한 자산이 된 다빈치와 그가 고뇌한 과학적, 예술적 원리를 더 깊이 알게 돼 전시에 대한 기대감은 물론 한작품 한작품 직접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이렇게 레오나드로 다빈치 전시에 참여하게 되어 무척 기쁘고, 목소리를 통해 많은 관객분들과 만나길 기대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강한나 역시 “평소 레오나드로 다빈치의 작품뿐만 아니라 인물에 대한 관심도가 높았다”라며,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전시를 누구보다 더 기다리고 있다”라고 전하며 이번 전시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한편, 공명과 강한나는 오디오 가이드 녹음을 시작으로 내년 3월 4일까지 진행되는 전시 기간 동안 홍보대사로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다빈치 얼라이브:천재의 공간>전은 오는 11월 4일부터 내년 3월 4일까지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 기획전시실에서 열린다. 입장료는 성인(만 19세 이상) 1만5000원, 청소년(만 12세~18세) 1만3000원, 아동·어린이(36개월~만 11세) 1만1000원이다. 유아(36개월 미만)는 무료 입장 가능하다.

 

 

<이민정 기자 news@purpress.co.kr - ⓒ e뉴스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생활/문화 목록

▲사진=제10회 ARKO 한국창작음악제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이하ARKO)와 한국창작음악제추진위원회(위원장 이건용, 이하 아.창.제)가 주최하는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
▲사진=포스터인천공항이 재능 있는 청년예술가들이 꿈을 펼칠 수 있게 청년예술가 발굴-지원 사업을 대대적으로 펼친다. 인천국제공항은 꿈 많고 재능 넘치는 …
▲사진=두번째시간 포스터​​서울문화재단 ( 대표 김종휘 ) 남산예술센터는 2018 년 시즌 프로그램 하반기 네 번째 작품으로 연극 < 두 번째 시간 >…
▲사진=stay alive, 모멘텀 포스터록밴드 YB가 11월부터 전국투어 콘서트 <모멘텀(Momentum)>을 개최한다. 그에 앞서 새 디지털싱글 ‘…
▲사진=김홍도 Alive 공식 포스터, 보물 제2000호 김홍도 필 삼공불환도_삼성미술관리움지정번호 보물 2000호, 삼공불환도를 살아 움직이는 미디어로 만날 수…
▲사진=니벨룽의 반지 공연 포스터, 니벨룽의 반지의 한 장면월드아트오페라(단장 에스더 리)는 한국 오페라계의 최고 대작이자 바그너 28년의 대서사시 <니벨룽…
▲사진=밀알앙상블과 함께하는 어울림음악회 포스터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에서 운영하는 밀알앙상블이 오는 23일 오후 8시 서울 강남구 일원동에 위치한 세라믹팔레…
▲사진출처=스튜디오v투에이엔x아트슈퍼마켓마트처럼 구매하는 사진 전시회, 김중만 작가 ‘아트 슈퍼마켓’김중만을 비롯한 14명의 사진작가(안성진,김현성,조선희,윤석무…
▲사진제공=인천공항 인천국제공항이 징검다리 연휴를 맞아 해외여행을 떠나는 관광객을 위해 국내 실력파 아티스트들을 대거 초청, 10월 한 달간 제2여객터미널 3층 …
▲사진=김홍도alive- 섹션 2(궁궐, 살펴보다) 규장각, 김홍도alive - 섹션 5(단원의 방, 응시하다)조선시대 천재화가 단원 김홍도의 작품과 생애를 다룬…
▲사진=콩플렉스 카파르나움 '새로운 메시지가 도착했습니다'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은 <서울거리예술축제 2018> 공식초청작 영상미디어 작품 ‘새로…
▲사진=로맨틱파티 포스터밴드 로맨틱펀치가 11월 11일 <로맨틱파티>를 개최한다.  밴드 로맨틱펀치(배인혁, 레이지, 콘치, 트리키)가 11월…
▲사진=인천무형문화재 제20호 휘모리잡가 예능보유자 '김국진' (왼), 인천무형문화재 제17호 완초장 ‘한명자'(오)365일 문화예술이 함께하는 인천국제공항 제1…
▲사진=2018 연희극장 포스터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 연희문학창작촌은 오는 10월 6일(토) 오후 3시부터 7시까지 4시간 동안 야외무대 ‘열림’과 마당…
▲사진=포스터서울예술대학교 음악학부 한국음악, 실용음악 현악기 전공자 20명으로 구성 된 SeoulArts String Ensemble(대표 노은아)에서 오는 2…
▲사진=인천무형문화재 제20호 휘모리잡가 예능보유자 '김국진', 인천무형문화재 제17호 완초장 ‘한명자'365일 문화예술이 함께하는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사진=제2회 독립공연예술가 축제 포스터2018년 9월 15일(토) 제2회 독립공연예술 축제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에 위치한 낙산(駱山)공원에서 펼쳐진다.…
▲사진=‘2018 서울 상상력발전소’ 포스터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서정협)은 예술과 기술이 상호작용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2018 서울상상력발전…
▲사진=김홍도 Alive_공식포스터, 방송인 오상진 방송인 오상진이 조선시대 최고의 천재화가 김홍도를 다룬 <김홍도 Alive> 미디어아트展 오디오 가…


많이본뉴스 TV연예 l 사회 목록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아빠와 아들 단둘만의 데이트 현장…
'신의 퀴즈:리부트' 차원이 다른 강렬한 몰입감 5분 하이라이…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호주 흥자매의 SNS 핫플레이스 …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캐스팅 확정! 꿈…
'신의 퀴즈:리부트' 류덕환 VS 김준한 날카로운 신경전 포착…
‘나인룸’ 김희선 VS 이경영, 소송 놓고 팽팽 줄다리기! 예…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표예진-강홍석, 젊은 매력으로…
'신의 퀴즈:리부트' 김준한X박효주X윤보라X김기두 美친 존재감…
‘전지적 참견 시점’ 자연인 겸 개그맨 이승윤, 준자연인 훈남…
‘한집 살림’ 태진아X강남-이천수X부모님-윤희정X김수연, 사건…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63로 40 643호 (우)07345 ㅣ 대표전화 : (02) 785-4018
대표 : 허다빈 ㅣ 기사제보 : news@purpress.co.kr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2045
등록년월일 : 2012년 3월 27일 ㅣ 사업자등록번호 : 107-91-47167 ㅣ 발행인 : 허다빈 ㅣ 편집인 : 허다빈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지
e뉴스페이퍼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e뉴스페이퍼. All rights reserved